黑龙江日报朝文版
国内统一刊号: CN23-0019  邮发代号: 13-26
흑룡강신문 > 문화·문학

'류행은 돌고 돈다'... 중국 Z세대 사이에 부는 복고열풍

2024-04-01 11:07:03

최근 새로운 중국식이라는 뜻의 '신중식(新中式)'이 젊은 층 사이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신중식'은 차를 마시는 것부터 뷰티, 액세서리까지 여러 방면에서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그중 '신중식' 패션이 특히 인기다. 전자상거래 플랫폼에는 당장(唐裝·중국 전통의상) 벨벳 조끼, 송금(宋錦·송나라풍 비단) 자카드(Jacquard) 스커트, 중국 전통 매듭단추가 달린 자수 옷 등의 판매가 급증해 '올봄 스트리트 패션'으로 자리 잡고 있다.

지난 22일 중국 전통의상을 입은 시민이 북경 이화원 서제(西堤)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신화통신)

"중국 전통의상이 지닌 본연의 아름다움은 우리의 문화 유전자를 자극하기에 충분합니다." 국조(國潮·자국 상품 애용) 열기로 가득한 섬서성 서안 대당 불야성 거리에서 만난 젊은이들은 '신중식' 패션의 매력을 이와 같이 표현했다.

정교한 매듭단추 디자인, 무형문화유산 분위기가 물씬 풍기는 자수 공예, 매란죽(梅蘭竹菊) 문양이 만들어내는 청아함... 고대 중국인의 장인정신과 현대 패션이 조화를 이룬 믹스매치 스타일이 젊은 층의 심미관을 정확하게 꿰뚫고 있다는 분석이다.

'신중식' 패션이 각광받는 배경에는 최근 수년간 젊은 층 사이에 자연스럽게 스며든 국조의 영향이 크게 작용했다. 그저 한순간의 호기심이 아닌 'Z세대' 문화와 중국 전통문화가 끊임없이 교류한 결과라고 할 수 있으며 그 이면에는 깊은 애국심이 담겨져 있다.

/신화통신 

관련 기사
版权所有黑龙江日报报业集团 黑ICP备11001326-2号,未经允许不得镜像、复制、下载
黑龙江日报报业集团地址:黑龙江省哈尔滨市道里区地段街1号
许可证编号:23120170002   黑网公安备 23010202010023号